회장과 부회장

「카구야 님은 고백받고 싶어」 의 응원하는 커플을 그려봤어요.